협회소식

인사말

홈 > 협회소식 > 보도자료

이름 서가원 이메일
작성일 2018-03-07 조회수 1068
파일첨부 한국선주협회_보도자료 한국해운연합(KSP) 3차 항로 구조조정(안) 확정.hwp
한국선주협회_보도자료 한국해운연합(KSP) 3차 항로 구조조정(안) 확정.pdf
제목
한국해운연합(KSP), 3차 항로 구조조정(안) 확정


한국해운연합(KSP), 3차 항로 구조조정(안) 확정



베트남(한-하이퐁)항로에서 선박 2척 철수




선사 간 협력을 통해 시장의 선제적 구조조정을 유도하고, 지속가능한 시장여건을 조성코자 국적선사가 결성한 한국해운연합(Korea Shipping Partnership, KSP)이 3차 구조조정(안)을 확정했다.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와 한국선주협회(회장 이윤재)에 따르면, KSP선사들은 6일(화) 베트남(한-하이퐁)항로에서 선박 2척을 철수시키기로 하는 3차 구조조정안에 합의하였다. KSP 선사들은 지금까지 두 차례에 걸쳐 3개 항로(한-일 항로, 한-태국 항로, 한-인도네시아 항로)에 대한 구조조정을 결정한 바 있다.


베트남(한-하이퐁)항로는 기존에 13개 항로를 서비스하였으나 이 가운데 1개 항로를 폐지하면서 앞으로는 12개 항로를 서비스하게 되며, 이에 따라 2척의 선박을 철수시킬 예정이다.


KSP 간사를 맡고 있는 흥아해운 이환구 부사장은 “베트남(한-하이퐁)항로는 그간 지속적으로 구조조정 필요성이 제기된 항로로서, 추가 구조조정가능성도 염두에 두고 지속 검토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KSP선사들은 앞으로도 베트남 하이퐁 항로 등 구조조정이 필요한 항로에 대해 선박 대형화 등을 통한 항로 합리화를 추진하고, 아울러 제3국간 항로 등 신규항로도 적극 발굴하기로 하였다. 







이전글 한국선주협회, 초중고생 대상 해운교육 확대
다음글 한국해양산업총연합회, 2018년도 정기총회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