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회소식

인사말

홈 > 협회소식 > 보도자료

이름 서가원 이메일
작성일 2019-12-24 조회수 335
파일첨부 1224_국내 저유황유 수급관련 비상대책반 회의 개최.pdf
1224_국내 저유황유 수급관련 비상대책반 회의 개최.hwp
제목
선주협회, 국내 저유황유 수급관련 비상대책반 회의 개최



선주협회, 국내 저유황유 수급관련 비상대책반 회의 개최


선사별 벙커링 문제점 공유 및 대응방안 모색




한국선주협회(회장 정태순)는 한국해운조합(이사장 임병규)과 공동으로 12월 23일(월) 국적외항선사, 석유협회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내 저유황유 수급관련 비상대책반 회의”를 갖고 대응방안을 논의하였다.


이 날 회의는 선사들의 저유황유 수급관련 문제점을 공유하고 그 대응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개최된 것으로, 벙커링 현안사항 및 문제점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회의에서는 특히 ▲ 국내 정유사의 저유황유 공급 안전성 ▲ 국내?외 저유황유 벙커링 동향 ▲ 연료유 사양에 따른 기관고장 가능성 ▲ 급유선 이중선체 적용 문제 등이 논의되었으며, 협회 차원에서 선사 지원방안을 마련, 제시된 의견들을 적극 반영키로 하였다.


또한, 선주협회는 2020년 상반기 저유황유 수급이 불안정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이에 대한 대응을 위해 한국해운조합, 국적외항선사 벙커링 담당자 등과 함께 ‘저유황유 수급관련 비상대책반’을 구성?운영키로 협의하였다.


한편, 선주협회와 해운조합은 지난 9월 17일 ‘“중소 외항선사 저유황유 공급 MOU”를 체결, 상설협의체를 구성하여 정유업계 및 시장 동향, 저유황유 관련 이슈 등을 공유하며 저유황유 공급 문제 등에 대해 공동으로 대응하고 있다.






이전글 선주협회, 저유황유 공급과 사용지침서 발간배포
다음글 조특법 일부개정 법률안 국회 본회의 통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