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회소식

인사말

홈 > 협회소식 > 보도자료

이름 서가원 이메일
작성일 2018-03-14 조회수 833
파일첨부 20180314_한국선주협회_보도자료_초중고생 대상 해운교육 확대.hwp
20180314_한국선주협회_보도자료_초중고생 대상 해운교육 확대.pdf
초중고생 대상 해운교육로드맵 교원 승선체험1.jpg
초중고생 대상 해운교육로드맵 교원 승선체험2.jpg
초중고생 대상 해운교육로드맵 교원 승선체험3.jpg
제목
한국선주협회, 초중고생 대상 해운교육 확대




한국선주협회, 초중고생 대상 해운교육 확대


해운교육 로드맵 개발을 위해 초중고 교원 대상 승선교육 시작



 

한국선주협회(대표 이윤재 회장)는 초중고생 대상 해운교육 확대를 위하여 한국해양교육연구회*와 공동으로 해운교육 로드맵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한국해양교육연구회(대표 신춘희 회장)

2009년 9월, 해양입국을 위한 인재양성과 해양교육의 필요성에 대한 교육관계자의 인식 확대를 위해 설립, 현재 전국 500명 초중고 교원 가입

 

이와 관련, 한국선주협회는 초중고 교원의 해운과 연관산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여 학교 현장 교육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교원대상 승선교육을 시행하였다.

 

올해 1차 승선교육자인 한국해양교육연구회 신춘희 회장(前 서울시 교육청 장학사)과 서형기 부회장(서울면북초 교장)은 3월 10일부터 13일까지 현대상선(대표 유창근 사장) 소속 ‘현대 포스호’에 승선(부산→상해)하여 해운물류의 흐름과 선박운항에 대한 체험을 하였다.

 

연구회 신회장은 “우리 의식주와 관련된 물자 대부분이 해운을 통해 수송되기 때문에 해운과 우리 생활이 매우 밀접하다는 것을 새삼 깨달았다.”면서 “외항선원들의 전문성과 자긍심, 그리고 해운강국을 건설하기 위한 관계자들의 노력에 감탄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서형기 부회장은 “이번 승선체험은 해운을 경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 여러 선생님들이 승선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짐으로써, 우리 학생들에게 해운의 역할과 중요성을 알게 했으면 좋겠다.”고 소회를 밝혔다.

 

선주협회는 연중 연구회 소속 교원들에게 승선체험 기회를 확대할 예정이다.

 

별 첨 : 승선교육 사진




이전글 장금상선과 흥아해운, '컨'정기선 부문 통합 추진
다음글 한국해운연합(KSP), 3차 항로 구조조정(안) 확정